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생활스포츠/연예지역소식사설/칼럼기획사진으로 보는 세상지면 메인 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8.01.23 [16:04]
독자투고   전체기사보기
독자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독자투고
독자투고입니다. 게시판 성격에 맞는 글을 올려주세요.
인신공격등으로 인한 삭제요청의 글, 광고성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독자투고) 보복 범죄 방지를 위한 울타리 ‘가명조서’제도
글쓴이 : 김영규 날짜 : 17.10.22 조회 : 52

독자투고) 보복 범죄 방지를 위한 울타리 가명조서제도

 

우리 형사소송법 제307조는 사실의 인정은 증거에 의하여야 한다. 범죄사실의 인정은 합리적인 의심이 없는 정도의 증명에 이르러야 한다라고 규정함으로써 증거재판주의(證據裁判主義)를 선언하고 있다.

 

CCTV 및 스마트폰 카메라 등 영상기기의 발달로 인해 이러한 증거재판주의의 재료가되는 영상증거의 수집이 용이해진 현재이지만, 모든 범죄에 대하여 이러한 영상기기로 증거를 수집하기는 쉽지 않은 만큼, 여전히 범죄에 있어서 목격자를 위시로 한 증인의 증언은 형사법 체계상 필수불가결한 요소이다.

 

그러나 범죄의 목격자라 하더라도 쉽사리 증인의 위치에 서는 것은 보복범죄에 대한 우려 때문에 쉽지 않은 것이 현실이었다. 이러한 현실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경찰 및 검찰에서는 가명조서제도를 적극 시행하고 있기에 짚고 넘어가고 싶다.

 

국민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제도이지만 그동안 법문 상으로만 존재했을뿐 실제로 사용빈도가 적었던 가명조서제도는 지금까지는 특정범죄신고자 등 보호법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등 성폭력이나, 마약, 조직폭력 등 특정 강력 범죄에 한정에 가명으로 피해자 진술조서나 참고인(목격자 등) 진술조서를 작성하는 제도 였으나, 최근 3년간 2010175건이던 보복범죄 발생건수가 2013년 약 400건에 달하는 등 2배이상 급증하게 하고, 특정범죄에 해당하지 않는 단순폭행이나 상해 등 일반 범죄를 저지른 피의자가 피해자나 신고자 등의 신상정보를 알아내 보복 범죄를 저지르는 일이 잦아지자, 피해자나 참고인 조서를 작성함에 있어 피해자나 참고인의 성명을 가명으로 기재하는 가명조서를 확대하기로 했다.

 

이 조서를 작성한 당사자의 정보는 신원관리카드에 따로 작성돼 피의자가 열람할수 없으며, 경찰 수사단계에서 신원관리 카드는 담당형사만 열람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검찰에서도 공소장 등에 피해자 및 참고인의 신상정보노출을 최소화하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 가명조서 작성 대상 범죄가 보복우려가 있는 모든 범죄로 확대되면 피해자 및 목격자에 대한 보복범죄가 많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한다.

 

범죄는 시기와 장소를 가리지도 않고, 그 대상을 예측하기 힘들게 발생하고 있다. 그 범죄의 피해자는 나와 내 가족일수도 주변의 이웃일수도 있다. 범죄피해는 예방이 최우선이겠지만 일단 발생한 범죄에 대해서는 우리 모두 적극적 신고와 진술로 그러한 범죄 피의자를 엄벌하여 범죄없는 건강한 사회를 만들어야 할 것이다.

 

군산경찰서 수송파출소

경장 김영규

 

 

 

댓글달기
도배방지
현재페이지 1 / 4
NO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8 ┗━━ 그래프 첫충 ■▶【【hangame2.com】】◀■ 닌자그래프 2018.01.23 0
107 소셜그래프 분석 〓▶▶☞hanpan333.com☜☜◀◀〓 그래 ㅁㄴㅇㅁㄴ 2018.01.23 0
106 바카라사이트 〓▶▶☞hanpan333.com☜☜◀◀〓 바카라 asdase 2018.01.22 1
105 기사 협조건 익산시 농구 2018.01.22 2
104 <독자기고> 택배 절도&분실 사고 예방법 김민지 2018.01.18 1
103 18년을 맞이하여 새롭게 바뀌는 교통법규 김민지 2018.01.16 2
102 독자투고) 겨울철 차량 안전운행 방법 김영규 2017.12.27 15
101 독자투고) 관대한 음주문화 범죄를 부른다. 김영규 2017.12.27 11
100 독자투고)아동학대 처벌에 앞서 예방에 관심을... 김영규 2017.12.20 65
99 독자투고) 다가오는 방학, 성범죄 탈선 예방해야 김영규 2017.12.15 17
98 소방시설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 운영 소룡119안전 2017.12.13 20
97 독자투고: 국가 에너지 정책은 백년대계를 보고, 고민 결정해야. 박범섭 2017.12.12 22
96 독자투고) 연말 음주운전 근절돼야 김영규 2017.12.06 69
95 독자투고 : 30 번 국도 (무주- 설천구간) 4차로 확장 개선 서둘러 박범섭 2017.12.04 18
94 독자투고) 도로위의 블랙홀. ‘블랙아이스’주의해야 김영규 2017.11.26 27
93 당신의 주택은 안전하십니까? 김요셉 2017.11.25 24
92 사람이 먼저이며, 건강이 우선이다 조수지 2017.11.24 20
91 독자투고) 공공도서관, 청소년 절도 예방에 힘써야 김영규 2017.11.13 30
90 독자투고) ‘다문화가정’ 우리이웃으로 관심가져야 김영규 2017.11.08 96
89 독자투고)친구따라 문신, 청소년들의 잘못된 유행 김영규 2017.11.02 130
88 (독자투고)지나치는 아이를 내 자식처럼 보호해야 김영규 2017.10.29 98
87 독자투고)교차로 통행시 조금만 여유를! &nbsp; 김영규 2017.10.25 102
86 가을철 보행자 사망사고 급증 경보! 채상우 2017.10.24 113
85 독자투고) 보복 범죄 방지를 위한 울타리 ‘가명조서’제도 김영규 2017.10.22 53
84 독자투고) 사회적 약자 보호, 모두가 동참할 때 김영규 2017.10.18 53
83 독자투고) 사각지대 ‘사이드 미러 의존’ 위험천만 김성화 2017.10.18 96
82 (독자투고) 학교폭력의 원인과 대처방안 김영규 2017.10.14 55
81 독자투고) ‘잠깐 쉬려다 날벼락’ 휴게소 사고 주의보 김성화 2017.10.14 51
80 (독자기고) 나보다 남을 먼저 베려하는 주차습관을 들이자. 김성화 2017.10.12 163
79 독자투고) 자동차 후미등 관리 교통사고 예방 첫걸음 김성화 2017.10.12 73
 1  2  3  4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고충처리인
전북 전주시 완산구 홍산남로 16 포엠빌딩3층ㅣ 대표전화 : 063-232-9301~8 ㅣ 팩스 : 063-232-9309(편집국) / 063-232-9310(광고국)
Copyright ⓒ 전북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mjbnews.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