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생활스포츠/연예지역소식사설/칼럼기획사진으로 보는 세상지면 메인 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7.11.18 [19:07]
독자투고   전체기사보기
스포츠/연예
독자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축구삼촌’ 최철순·정혁 도내 초등학교에 떴다
전교생 대상 축구 클리닉 등 사인회·포토타임 가져
 
/고병권 기자(bkko@)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단장 백승권) 투지의 아이콘 최철순과 정혁이 초등학교를 방문했다.
최철순과 정혁은 17일 전주초포초등학교를 방문해 일일 ‘축구삼촌’이 되어 전교생들을 대상으로 축구 클리닉을 비롯해 사인회, 포토타임 등을 가지며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전교생이 65명밖에 되지 않는 작은 학교지만 축구에 대한 아이들의 열정은 어느 학교보다 크다.
이날 방문은 6학년 학생들이 저학년 학생들에게 직접 축구를 가르치는 모습을 본 유공두 교장선생님이 학생들에게 축구 선생님을 선물하기 위해 구단에 도움을 요청해 선수들이 찾아가게 됐다.

최철순은 “우리 지역의 아이들이 축구를 좋아하는 마음이 커서 기쁘다”며 “어린이 팬이 많을수록 우리 팀의 미래가 밝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정혁은 “조카가 초등학교 3학년이어서 오늘은 삼촌의 마음으로 아이들과 시간을 보냈다”며 “학교 규모에 비해 아이들의 축구에 대한 열정이 커서 더욱 기뻤고 즐거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선수들은 아이들의 축구에 대한 높은 열정에 전교생을 경기장에 초대키로 했다. 
 
기사입력: 2017/05/17 [21:10]  최종편집: ⓒ 전북매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고충처리인
전북 전주시 완산구 홍산남로 16 포엠빌딩3층ㅣ 대표전화 : 063-232-9301~8 ㅣ 팩스 : 063-232-9309(편집국) / 063-232-9310(광고국)
Copyright ⓒ 전북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mjbnews.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