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생활스포츠/연예지역소식사설/칼럼기획사진으로 보는 세상지면 메인 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7.11.18 [19:07]
독자투고   전체기사보기
사회
독자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쾌적한 도시이미지 만들기 가시화
전주시, U-20 대비 도시숲 조성사업 속속 마무리
 
/김낙현 기자(nhkim@)

 
중화산동 강당재 도로확장 1달 앞당겨 전면 개통
 
 
전주시가 추진해온 도로정비사업 등 각종 공사가 속속 마무리되면서 오는 20일 개막하는 FIFA U-20월드컵 관람객들에게 쾌적한 도시 이미지를 심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18일 전주시에 따르면 온통 숲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이번 U-20월드컵 개막에 맞춰 전주의 주요관문인 전주IC 진입 교차로와 쑥고개 교차로 등 교통섬 2곳에 도시숲을 조성하는 사업을 모두 완료할 예정이다.
 
전주IC 진입 교차로와 쑥고개 교차로에는 각각 수목 4000여 그루와 2000여 그루가 식재돼 고속도로와 서부우회도로 등을 통해 전주로 들어오는 관광객들에게 산뜻한 전주의 첫인상을 심어준다.
 
이와 함께, 시는 아중역을 한옥마을과 아중호수 등 주변 관광지와 연계시키기 위한 아중역 시티가든 조성공사와 서서학동 예술촌의 침체되어 있는 가로녹지변에는 곡선형태의 다양한 계절꽃이 있는 화단을 만들어 화사한 공간으로 재정비하는 서학동 예술촌 가로녹지 조성사업도 U-20월드컵 개막에 앞서 모두 끝내기로 했다.
 
뿐만 아니라, 시는 좁고 사고위험이 있어 불편했던 다가공원 강당재 도로확장사업을 조기에 완료해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했다. 총 1억 4000만원이 투입된 이 사업을 통해 시는 중화산1동과 완산동을 잇는 다가공원 주변 소로인 강당4길 145m 구간을 기존 폭 4m에서 차량 교행이 가능한 폭 5m의 도로로 확장했다.
이밖에, 시는 중앙동 공구거리를 교통체증이 없고 걷기 좋은 도로로 만들고, 대회공식지정호텔인 라마다호텔 주변 도로정비를 위해 추진해온 대동로 확장공사도 오는 22일까지 모두 완료할 방침이다. 
기사입력: 2017/05/18 [20:39]  최종편집: ⓒ 전북매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고충처리인
전북 전주시 완산구 홍산남로 16 포엠빌딩3층ㅣ 대표전화 : 063-232-9301~8 ㅣ 팩스 : 063-232-9309(편집국) / 063-232-9310(광고국)
Copyright ⓒ 전북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mjbnews.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