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생활스포츠/연예지역소식사설/칼럼기획사진으로 보는 세상지면 메인 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7.10.21 [22:01]
독자투고   전체기사보기
사설/칼럼
독자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박두수의 술술한자]艮(그칠 간)
 
박두수

본디 目(눈 목) + 匕(구부릴 비) ⟹ 𥃩(그칠 간)으로 눈(目)을 굴리고 몸을 구부리는(匕) 것은 일정한 한도에서 그친다는 뜻이다.

良(어질 량, 좋을 량) = 丶(점 주) + 艮(그칠 간)
 
점(丶) 같은 작은 잘못도 그치니(艮) 어질고 좋다는 뜻이다.
⇒良藥(양약) :좋은 약
⇒良妻(양처) :어진 아내
⇒良俗(양속) :좋은 풍속
⇒善良(선량) :어질고 착함
⇒良心(양심) :바르고 착한 마음
⇒良書(양서) :내용이 좋고 유익한 책
 

根(뿌리 근) = 木(나무 목) + 艮(그칠 간)
나무(木)가 제자리에 그쳐(艮) 있는 것은 뿌리 때문이라는 뜻이다.
⇒草根(초근) :풀뿌리
⇒根幹(근간) :뿌리와 줄기
⇒根據(근거) :근본이 되는 거점
⇒根菜(근채) :뿌리를 먹는 채소
⇒根源(근원) :사물이 비롯되는 근본이나 원인
 

銀(은 은) = 金(금 금) + 艮(그칠 간)
값어치가 금(金) 다음에 그쳐(艮) 있는 은이라는 뜻이다.
⇒銀貨(은화) :은돈
⇒銀器(은기) :은으로 만든 그릇
⇒銀盤(은반) :은으로 만든 쟁반
 

限(한정 한) = 阝(언덕 부) + 艮(그칠 간)
언덕(阝)이 그쳐(艮) 막고 있어 길이 한정된다는 뜻이다.
⇒限界(한계) :땅의 경계
⇒制限(제한) :정해진 한계
⇒無限(무한) :한도가 없음
기사입력: 2017/10/11 [19:25]  최종편집: ⓒ 전북매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고충처리인
전북 전주시 완산구 홍산남로 16 포엠빌딩3층ㅣ 대표전화 : 063-232-9301~8 ㅣ 팩스 : 063-232-9309(편집국) / 063-232-9310(광고국)
Copyright ⓒ 전북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mjbnews.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