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생활스포츠/연예지역소식사설/칼럼기획사진으로 보는 세상지면 메인 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7.12.12 [09:12]
독자투고   전체기사보기
교육/문화/생활
독자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전북대 70주년 맞아 하석 박원규 특별전
전북대 동문 하석 선생작
 
/장라윤 기자(nekimsi@)

▲     © 관리자

80여 점 서울·대학 전시전북대학교 개교 70주년을 기념해 우리나라 대표 서예가 하석 박원규 선생 작품을 공개한다. (관련기사 1면)
하석 박원규 선생과 문하생으로 구성한 겸수회(兼修會)가 함께 준비한 이번 전시는 오는 17일까지 서울 인사동 우림갤러리와 20일부터 26일까지 전북대 박물관 등에서 두 차례로 나눠 열린다.

이번 전시에는 박원규 선생과 그 문하생들이 쓴 80여 점 크고 작은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박 선생 문하생들 작품은 모두 대학에 기증하여 전시회 기간에 판매하고, 판매대금은 대학 발전기금으로 기부 예정이다.

특히 세로 2미터, 가로 6미터로 된 작품 세 점으로 이뤄진 대작과 가로 3미터 크기 ‘강건독실 휘광일신기덕(剛健篤實 輝光日新其德)’이라는 작품은 주역 대축괘(大畜卦) 단전(彖傳)에 나오는 이 말은 ‘강건하면서 독실하면 그 빛은 휘황찬란하게 될 것이고, 그 덕은 매일매일 새롭게 된다’라는 뜻이다.

전북대 개교 70주년을 맞아 영원히 강건하고 독실하여 그 빛이 세계를 향해 나아가고, 학생과 교직원 모두의 덕망이 항상 새롭게 되기를 기원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전북대 법학과를 졸업한 동문인 하석 선생은 임권택 감독 영화‘춘향뎐’과‘취화선’글씨를 쓴 서예가로 대중에게 알려져 있고, 국내 최초 서예잡지 창간 등 서예 대중화에도 앞장서고 있는 인물이다.

 현재는 한국전각협회 회장으로 ‘작비서상(昨非書庠)’이라는 서예 아카데미를 열어 후학들을 지도하는데 힘쓰고 있다.
1968년 강암 선생 문하에 입문해 1979년 제1회 동아시아미술제 대상을 받으며 서단에 등장해 한국서예 100년전, 동아시아 4대 서예가전 등 주요 기획전을 통해 국내 최고 수준의 작품이라는 찬사를 받고 있다.

1988년에는 작품집 ‘마왕퇴백서노자서임서본(馬王堆帛書老子書臨書本)’이 하버드대 도서관에 소장되면서 주목을 받기도 했다.
박원규 선생은 ‘나의 엄마, 전북대학교에 다시 들어서며’라는 발문을 통해 “전북대 개교 70주년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대학에서 전시를 제안해왔을 때 젊은 시절 모교에서의 시간이 눈 앞에 스쳐가며 어떤 공간 전시보다 기쁜 마음이었다”라며 “모교 문을 나선 지 40여 년 만에 모든 것을 보여줄 수 있는 작품을 가지고 다시 이 문으로 들어설 수 있어 기쁘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7/10/11 [20:53]  최종편집: ⓒ 전북매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매일칼럼]마무리는 어떻게? / 송 호상 (사)한국사진작가협회 자문위원
김관영, 국감 증인채택‘방패막이’된 국회선진화법 개정 추진 / /고병권기자(bkko@)
전북-전주農, 간식만들기 체험행사 / 김영재 기자
남원 뱀사골 고로쇠축제 내달 5일 개막 / 남원=김기두기자
주천면 구암노인회, 싸리빗자루 전달 / 황휴상 기자
[매일칼럼]진로는 자아인식의 과정이다. / 조나단 자기경영 연구소 백용식 소장
익산역 발 시외버스 1일 60회 증회 운행 / 나연식 기자(meg75@)
새만금개발청, 생태 탐방로 조성 사업 본격 추진 / 나연식 기자(meg75@)
전북개발공사, 만성지구 토지분양대금 대출 지원체계 구축 / 박형권기자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고충처리인
전북 전주시 완산구 홍산남로 16 포엠빌딩3층ㅣ 대표전화 : 063-232-9301~8 ㅣ 팩스 : 063-232-9309(편집국) / 063-232-9310(광고국)
Copyright ⓒ 전북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mjbnews.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