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생활스포츠/연예지역소식사설/칼럼기획사진으로 보는 세상지면 메인 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7.10.21 [22:01]
독자투고   전체기사보기
교육/문화/생활
독자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예인에 바치는 찬사
국립무형유산원 토요상설공연 명인오마주 14일부터 28일까지
 
/장라윤 기자

▲     © 관리자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직무대리 김정남)은 작고한 무형문화재 보유자 삶을 조명해보는 공연 '2017 명인 오마주'를 오는 14일부터 28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4시 국립무형유산원 얼쑤마루 공연장(전북 전주시)에서 마련한다.

이번 공연은 명인들이 평생을 바쳐 이룩한 예술세계를 조명하고 그들의 젊은 시절 소리부터 말년에 남긴 발자취를 담은 영상·사진·음반을 감상하며 제자들이 직접 무대를 꾸미는 헌정 무대이다.

오는 14일부터 3주간 매주 토요일마다 선보이는 이번 공연은 후덕한 성품으로 많은 제자를 이끌며, 예술학교 설립 등 후학을 위해 애쓴 고(故) 미산 박초월 작고 보유자(1917~1983,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10.14.), 초기 산조 맛이 담뿍 담긴 선율을 힘 있는 가야금 연주로 펼쳐냈던 명인 고(故) 소운(昭芸) 함동정월(본명 함금덕) 작고 보유자(1917~1994, 국가무형문화재 제23호 가야금산조 및 병창/10.21.), 제24회 서울 올림픽 당시 세계 수십억 인구에게 당당한 우리 소리로 감동을 선사한 고(故) 만정(晩庭) 김소희(본명 김순옥) 작고 보유자(1917~1995,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10.28.) 무대를 만날 수 있다.

특히, 명인 예술정신을 고스란히 이어온 제자 안숙선, 신영희, 김청만, 조통달, 성애순 등이 참여하고, 고(故) 박초월 제자인 김명곤 전(前)문화관광부장관과 고(故) 함동정월 제자 박재희(소설 ‘춤추는 가얏고’ 저자)가 꾸미는 대담 등이 마련되어 명인 회고 무대를 풍성하게 꾸밀 예정이다.
공연은 무료.
문의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www.nihc.go.kr) 063)280-1500         
      
기사입력: 2017/10/12 [20:41]  최종편집: ⓒ 전북매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고충처리인
전북 전주시 완산구 홍산남로 16 포엠빌딩3층ㅣ 대표전화 : 063-232-9301~8 ㅣ 팩스 : 063-232-9309(편집국) / 063-232-9310(광고국)
Copyright ⓒ 전북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mjbnews.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