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생활스포츠/연예지역소식사설/칼럼기획사진으로 보는 세상지면 메인 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7.11.20 [14:07]
독자투고   전체기사보기
스포츠/연예
독자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이 한 판에 모든 걸 건다!”
프로축구 전북현대 K리그 5회 ‘우승’ 눈앞 29일 제주 유나이티드와 사실상의 결승전
 
/고병권 기자(bkko@)

▲     © 관리자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단장 백승권)이 통산 K리그 5회 우승 달성에 한 걸음만을 남겨 놨다.
전북현대는 오는 29일 제주 유나이티드와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사실상의 결승전을 치른다. 지난 27일 이후 줄곧 1위 자리를 지켜온 전북은 이날 경기에서 승리를 거둘 경우 남은 두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다섯 번째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린다.

현재 2위 제주와의 승점 4점 차이로 선두인 전북은 이번 경기에서 반드시 승리를 거둬 2년 만에 다시 K리그 왕좌에 오른다는 각오다.

전북은 2014, 2015 시즌 연속 제주 원정에서 K리그 우승을 확정지었으며, 무대만 바뀌었을 뿐 이번에는 전주성에서 또다시 제주를 제물로 우승의 영광을 재현한다는 계획이다.

전북은 이날 모든 것을 쏟아 붓는다. 그 중심에는 단연 K리그의 살아있는 전설 ‘라이언 킹' 이동국이 있다.

지난 22일 강원과의 경기에서 통산 199번째 골을 기록하며 200골에 한 골만 남겨 놓고 있어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집중력을 보이고 있다. 또 강원전에서 부활포를 쏘아 올리며 예전의 활발한 몸놀림을 찾아가고 있는 로페즈가 뒤를 받치게 된다. 중원에서는 도움 해트트릭을 기록한 이재성이 이승기, 신형민과 함께 중원을 장악한다.

기사입력: 2017/10/26 [20:07]  최종편집: ⓒ 전북매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고충처리인
전북 전주시 완산구 홍산남로 16 포엠빌딩3층ㅣ 대표전화 : 063-232-9301~8 ㅣ 팩스 : 063-232-9309(편집국) / 063-232-9310(광고국)
Copyright ⓒ 전북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mjbnews.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