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생활스포츠/연예지역소식사설/칼럼기획사진으로 보는 세상지면 메인 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8.07.19 [08:03]
독자투고   전체기사보기
지역소식
전주
군산
익산
정읍
김제
남원
완주
부안
고창
임실
순창
무주
진안
장수
독자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정읍시, 기초생활거점지구 발전협의회 구성 및 회의 개최
 
/정읍=김정인 기자(jikim@)

 
정읍시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19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이하 농산어촌 공모사업)과 관련, 지난 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기초생활거점지구 발전협의회(공동협의회장 김용만 부시장, 전북대 손재권교수)를 구성하고 첫 회의를 가졌다.
관련해 시는 지난해 12월 농산어촌공모사업 기초생활거점지구로 입암면과 칠보면을 선정(* 마을만들기 예비지구는 북면 평촌, 소성 모촌, 영원 신기마을)한 바 있다.

발전협의회에는 민간 전문가와 양 지역주민 대표, 관련 기관, 중간지원조직과 행정이 참여하고 있다. 당일 첫 회의에서는 지역 추진위원과 주민, 담당공무원이 참여한 가운데 주민 주도로 작성한 예비사업계획서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개진했다.

시는 발전협의회에서 제시된 내용을 토대로 주민과 컨설팅업체, 행정과의 협력적인 시스템을 구축해 사업내용을 보완할 예정이다. 또 1월말까지 지역주민과 공무원의 역량강화 합동 워크숍을 갖고 지역 개발 전문가의 사업계획 수립을 지원하는 등 공모 준비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시에 따르면 농산어촌개발사업은 농축부에서 지난 2010년도부터 지원하는 사업이다.  농촌 지역의 주민 소득과 기초생활 수준을 높이고, 농촌의 어메니티(amenity) 증진과 계획적인 개발을 통해 농촌 인구를 유지하고 지역특화 발전을 도모하는데 목적이 있다.

사업 유형은 읍·면 소재지 중심지의 거점 역할을 강화하기 위한 기초생활거점육성(40억 이내)과 마을의 역량에 맞춰 신청할 수 있는 마을만들기(5억 이내) 등이 있다.
시 관계자는  “내달 초 사업을 신청할 계획으로, 전라북도와 농림축산식품부의 사업성 평가 등을 거쳐 오는 9월경에 최종 선정될 예정이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8/01/11 [20:15]  최종편집: ⓒ 전북매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고충처리인
전북 전주시 완산구 홍산남로 16 포엠빌딩3층ㅣ 대표전화 : 063-232-9301~8 ㅣ 팩스 : 063-232-9309(편집국) / 063-232-9310(광고국)
Copyright ⓒ 전북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mjbnews.com for more information.